회원화랑

THE PAGE GALLERY

더페이지 갤러리

서울시 성동구 서울숲2길 32-14, 갤러리아포레몰 G205
G205 Galleria Foret, 32-14, Seoulsup 2-gil, Seongdong-gu, Seoul, Korea

TEL02-3447-0796

E-mailinfo@thepage-gallery.com

Webwww.thepage-gallery.com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더페이지 갤러리는 2011년 서울에 개관한 이래 아시아와 세계 각국의 현대미술을 한국의 대중과 매개하는 한국의 대표적 갤러리로 입지를 다져왔다. 한국 미술의 진보적 태도와 인문학을 바탕으로 한 기하학적 형태의 논리에 기반한 작품들을 포함하여, 한국 현대 미술만의 독특한 시선을 담고 있는 최명영, 김춘수, 이교준, 나점수 등과 같은 한국 대표작가들의 전시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한국미술시장만의 참신하고 실험적인 기획전시를 실천하자는 이념 하에 국내작가들의 잠재력의 실현을 꾸준히 지원해오고 있으며 세계 무대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국외작가들의 전시를 지속적으로 기획하여 한국 미술의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더페이지 갤러리는 서울숲과 마주하고 있어 관람객의 접근성이 용이하며, 무게감 있는 공간으로 회화, 조각뿐만 아닌 설치, 사운드, 퍼포먼스등 예술의 장르를 넘나드는 전시를 기획하기에 좋은 환경을 지니고 있다. 또한 한국미술시장만의 참신하고 실험적인 기획전시를 실천하자는 이념하에 국내작가들의 잠재력의 실현을 꾸준히 지원해오고 있으며 세계 무대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국외작가들의 전시를 지속적으로 기획하여 왔다.
또한 전시장을 EAST-WEST로 분리하여 운영되고 있다는 점도 우리 갤러리의 특징이다. EAST관은 천고의 높이가 5미터에 달하며, 미술관에서 소화할 수 있는 크기인 500호 이상의 대형 작품을 설치할 수 있으며, WEST관은 세계적으로 비중 있는 대규모의 전시부터 젊은 작가들의 소규모 전시까지, 개인전 및 그룹전의 다양한 성격의 전시를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되어있다. 또한 작품과 전시의 성격에 맞춰 공간에 변화를 주며 실험적인 시도를 해오고 있다.

Since its establishment in 2011, THE PAGE GALLERY has been taking a leading role in contemporary art scene in Korea, mediating Korean public and contemporary art in Asia, Europe and America. The gallery’s curatorial range includes the body of works in geometric forms – deriving from the logic and the progressive attitude within Korean contemporaneity and humanities –, continuously presenting the significant Korean artists with the originality such as Choi Myoung Young, Kim Tschoob Su, Na Jeom Soo.
The Page Gallery holds a magnificent space well capable of showcasing an extensive range of art, which includes not only traditional mediums such as paintings and sculptures but also installations, sounds and performances; and offers a great accessibility being located at the entrance to Seoul Forest. They gallery has been supporting promising domestic artists as a contribution to shape originality in Korean Art World while maintaining its curatorial perspective on a global level to present artists vigorously active and acknowledged on that level.
Unlike majority of galleries in Korea, The Page Gallery’s exhibition space is divided by East and West under individual curatorial management. East space is five meters high and consists of three halls; capable of displaying paintings larger than three meters of length or height, which is mostly seen in the museum due to a spatial limitation. West space offers mobility as it accommodates from a large-scale exhibition of internationally established artist to a lighter scale for young artists in buoyant potential. The Page Gallery has always been unsparing of making investment to modify its space as a part of each curation, aiming to create an unparalleled point of an exhibition.

素_empty morph

Start typing and press Enter to search

Shopping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