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화랑

313 ART PROJECT

313아트프로젝트

서울시 성북구 성북로 31길 34 (02878)
34, Seongbuk-ro 31-gil, Seongbuk-gu, Seoul (02878)

TEL+82 2 3446 3137

E-mail313artproject@gmail.com

Webwww.313artproject.com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313아트프로젝트는 의미있고 실질적인 해외 교류를 통해 국내외 미술 시장에 새로운 화두를 제시하는 현대 미술 갤러리이다. 2010년 강남 문화의 중심지인 청담동 도산공원 전시장을 시작으로, 세계적인 흐름을 국내에 안착시키고 국제적으로 주목 받을만한 국내의 떠오르는 작가들을 해외에 소개하는 역할에 주력해왔다.
313은 다니엘 뷔렌, 소피 칼, 토니 아워슬러, 자비에 베이앙 등 세계 미술사에서는 심도있게 다뤄지나 국내에서는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작가들을 성공적으로 국내에 소개하며 기반을 다졌다. 뿐만 아니라, 박기원, 이완, 제여란 등 탄탄한 작업 세계를 기반으로 자신의 철학을 예술로 승화시키는 한국의 역량있는 작가들을 해외 아트페어와 협업 전시를 통해 해외 미술계에서 인지도를 쌓아오고 있다.

313 Art Project is a contemporary art gallery located in Seoul, South Korea that promotes meaningful exchange between international and Korean art scenes. Since the opening of its first space at Dosan Park in Cheongdam-dong, the cultural hub of Gangnam, 313 has focused on introducing the international art scene to the Korean public and directing an international spotlight on emerging Korean artists.
313 established its footing by introducing various artists such as Daniel Buren, Sophie Calle, Tony Oursler, and Xavier Veilhan who had risen to international acclaim but were still relatively unknown within Korea. Moreover, the gallery has garnered recognition in the global art scene by showcasing artists such as Kiwon Park, Lee Wan, Je Yeoran through international art fairs and group exhibitions. These artists, who translate personal philosophies rooted in Korean values into their unique artistic visions, have captured international attention on these platforms.

Start typing and press Enter to search

Shopping Cart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