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화랑협회x서울옥션 '코로나19 피해' 대구에 6억3000만원 기부

Author
koreagalleries
Date
2020-03-23 14:38
Views
8
© 뉴스1
한국화랑협회와 서울옥션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큰 피해를 입은 대구 지역 의료지원을 위해 6억3000만원을 기부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성금은 지난 13일 진행된 '코로나19 피해돕기-온라인 자선경매'의 낙찰 금액으로,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대구시청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국화랑협회에 따르면 당시 자선경매에는 회원 화랑들과 컬렉터들, 작가들이 직접 후원한 작품 73점이 출품됐다.

경매에서는 대구출신 근대작가 이인성의 '풍경'이 6410만원으로 최고가에 낙찰됐고, 미술계 원로작가 김창열의 '물방울'은 129번의 경합 끝에 4510만원에 낙찰됐다.

이외에도 사석원 최병소 이강소 이배 이원희 도성욱 등 많은 작가들의 작품이 경매에서 경합을 벌였다.

기부측은 "코로나19로 전반적인 사회적 분위기가 침체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고통받고 있는 대구 지역에 힘을 보태는 취지에서 열린 경매"라며 "기분 좋은 성과를 거두면서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고 밝혔다.


lgirim@news1.kr